자유게시판

총격 사고·불법이민 680명 체포…"美의 끔찍한 한 주"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08-09 10:11
조회
632

【엘패소=AP/뉴시스】엘패소 총격 사건으로 자매를 잃은 레타 잠로우스키가 4일(현지시간) 엘패소 대학병원에서 언론과 인터뷰하는 아버지 옆에서 눈물을 닦고 있다.

총기 난사와 이민자 가족 분리 비난
"사람들이 폭력 사태에 안절부절"

연이은 총격 사건으로 수십명이 사망하고 이민자 체포 작전으로 아동들이 부모와 헤어졌다. 대통령은 총기 난사 피해 지역을 방문하는 시점에서 정치 경쟁자의 유세 연설이 지루하다는 트위터를 게시했다. 8일(현지시간) CNN은 지난 주말부터 미국을 뒤흔든 사건들을 나열하며 "객관적으로 끔찍한 미국의 한 주였다"고 논평했다.

이날 CNN은 '미국에 얼마나 끔찍한 한 주인가'(What a horrible week for America)란 제목의 분석 기사에서 "미국은 텍사스와 오하이오에서 31명이 사망한 충격으로 시카고에서 발생한 극단적인 폭력 사태에는 제대로 신경도 쓰지 못했다. 총기 규제와 인총차별에 대해 생산적이지 않은 대화를 나누며 정부는 불법 이민자를 불시 단속했다. 개학 첫날을 맞은 이민자의 자녀들은 주차장에서 울었다"고 운을 뗐다.

3일 패트릭 크루시어스(21)가 엘패소 소재 월마트에서 총기를 난사해 22명을 살해한 데 이어 4일 새벽에는 코너 베츠가 데이턴에서 무차별 총격을 가해 9명을 죽였다. 시카고에서도 총격 사건으로 총 7명이 숨졌지만 앞선 2건의 총기 사건에 묻혀 제대로 언론의 주목을 받지도 못했다.

총기 난사 사건의 충격으로 미국인들은 극도로 예민해진 상태다. 6일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오토바이가 굉음을 내자 많은 시민이 이를 총격 소리로 오해하고 대피해 혼란이 일었다.

CNN은 "사람들이 폭력 사태에 안절부절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데이턴=AP/뉴시스】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지난 4일 총기 참사가 발생한 미 오하이오주 데이턴에 도착해 라이트 패터슨 공군기지에 내리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충격에 빠진 주민들을 위로하겠다며 엘패소와 데이턴으로 갔지만 환영받지 못했다. 워싱턴포스트(WP) 보도에 따르면 엘패소 대학병원에 입원 중인 피해자 8명 중 누구도 대통령과의 만남을 원하지 않았다. 해당 지역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반(反) 이민정책과 인종차별 발언이 혐오범죄를 사실상 용인했다는 문제 의식이 팽배하다.

엘패소 총격 용의자 크루시어스는 범행 전 온라인에 게시한 성명을 통해 "(이번 범행은) 히스패닉의 침공에 대한 대응"이라며 "히스패닉이 내가 사랑하는 텍사스 지역과 주정부를 장악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멕시코와 국경을 접한 엘패소는 주민의 80%가 히스패닉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평소와 다름없이 심기를 거스른 정적들을 트위터로 비난했다. 그는 7일 데이턴에 들렀다가 엘패소로 가기 전 "졸린 조 바이든이 연설하는 걸 본다. 너무 지루하다'고 비꼬았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같은 날 아이오와주 벌링턴 유세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인종차별적 발언이 극우·백인 우월주의자의 테러 위협을 부추겼다고 비판하자 반격한 것이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2020년 대선 유력 주자로 꼽힌다.

이민세관단속국(ICE)이 벌인 미시시피주 모튼 내 식품공장 급습 작전으로 이민 노동자 680명이 체포된 데 대해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

CNN에 따르면 이번 단속으로 가족과 헤어지게 된 한 어린아이는 방과 후 어둠 속에서 몇 시간을 보내면서 "아빠가 필요하다. 아빠는 범죄자가 아니다"라며 울먹였다.

CNN은 "몇 달 동안 이 체포 작전을 계획한 당국은 이게 그들의 성과라고 자랑스러워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9일부터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에 위치한 본인 소유 '트럼프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여름 휴가를 보낼 예정이다. 【뉴시스】




.
전체 0

전체 55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59
New 트럼프 "지능 낮은 불법이민자만 법원에…" 비하 논란
그늘집 | 07:04 | 추천 0 | 조회 14
그늘집 07:04 0 14
558
트럼프 불법이민 가족 분리에 아동 545명, 부모와 '생이별'
그늘집 | 2020.10.22 | 추천 0 | 조회 34
그늘집 2020.10.22 0 34
557
트럼프 “당신 질문 짜증나” 인터뷰 40분만에 중단
그늘집 | 2020.10.21 | 추천 0 | 조회 37
그늘집 2020.10.21 0 37
556
코로나 퇴원 환자 병원비 '경악'
그늘집 | 2020.10.18 | 추천 0 | 조회 47
그늘집 2020.10.18 0 47
555
트럼프 `노 마스크’ 유세 재개
그늘집 | 2020.10.16 | 추천 0 | 조회 46
그늘집 2020.10.16 0 46
554
카메룬 망명자들 "이민국의 강제송환은 죽음 강요"
그늘집 | 2020.10.14 | 추천 0 | 조회 63
그늘집 2020.10.14 0 63
553
국경당국, 불법 이민자 막겠다며 외국에서 초법적 작전
그늘집 | 2020.10.13 | 추천 0 | 조회 53
그늘집 2020.10.13 0 53
552
트럼프, 기침하면서 “몸 상태 완벽... 주말 유세 복귀”
그늘집 | 2020.10.09 | 추천 0 | 조회 73
그늘집 2020.10.09 0 73
551
대선 2차 TV토론 비대면 방식 결정…트럼프 "불참" 반발
그늘집 | 2020.10.08 | 추천 0 | 조회 62
그늘집 2020.10.08 0 62
550
코로나 두려워말라고?…트럼프 같은 치료받으면 10만달러 훌쩍
그늘집 | 2020.10.07 | 추천 0 | 조회 58
그늘집 2020.10.07 0 58
549
트럼프 41%, 바이든 54% : 미국 1차 대선토론 후 지지율 여론 조사 결과가 나왔다
그늘집 | 2020.10.03 | 추천 0 | 조회 75
그늘집 2020.10.03 0 75
548
대선 한달 앞두고…후보가 숨지거나 업무수행 못하게 된다면?
그늘집 | 2020.10.03 | 추천 0 | 조회 68
그늘집 2020.10.03 0 68
547
“트럼프 꾀병ㆍ바이든 음모”…미국 온라인 가짜뉴스 확산
그늘집 | 2020.10.03 | 추천 0 | 조회 59
그늘집 2020.10.03 0 59
546
펠로시 하원의장, 트럼프 확진 판정에 “나라에 교훈되길”
그늘집 | 2020.10.03 | 추천 0 | 조회 58
그늘집 2020.10.03 0 58
545
1,200달러 현금·600달러 실업수당 지급
그늘집 | 2020.09.30 | 추천 0 | 조회 101
그늘집 2020.09.30 0 101
544
"트럼프, 4년 더 집권 가능성…한인 연방의원 4명 탄생 기대"
그늘집 | 2020.09.28 | 추천 0 | 조회 94
그늘집 2020.09.28 0 94
543
대선 40일 남기고 트럼프 납세자료 공개
그늘집 | 2020.09.28 | 추천 0 | 조회 82
그늘집 2020.09.28 0 82
542
'전쟁보다 무서운 바이러스'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100만명
그늘집 | 2020.09.28 | 추천 0 | 조회 59
그늘집 2020.09.28 0 59
541
'보수 대법관' 지명 배럿…낙태·이민·오바마케어 모두 비판적
그늘집 | 2020.09.27 | 추천 0 | 조회 72
그늘집 2020.09.27 0 72
540
트럼프-바이든, 첫 TV토론 앞두고 '열공'…예상문제·모의토론
그늘집 | 2020.09.27 | 추천 0 | 조회 77
그늘집 2020.09.27 0 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