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오바마, 트럼프 대통령 당선 후 “쓰리고 아프다”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05-05 20:47
조회
260


뉴욕타임스 기자, 저서에서 당시 분위기 전해
오바마 “우리가 틀렸다면 어떡하나…내가 너무 빨리 대통령 됐는지도”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당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당선을 전혀 예상하지 못했으며 매우 원통해 했다는 전언이 나왔다.

4일 CNN방송에 따르면 뉴욕타임스 피터 베이커 기자는 지난 2017년 쓴 저서 '오바마:역사의 부름'에 대선 이후 오바마 전 대통령의 심경 등을 담은 장(章)을 추가해 새로운 책으로 발간한다.

베이커는 이 책에서 유권자들이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 대신 공화당 트럼프 후보를 선출한 것에 대해 오바마 당시 대통령이 개인적으로 모욕감을 느낀 것으로 묘사했다고 CNN은 전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대선 몇 주 후 백악관 집무실 회의에서 참모들에게 "쏘인 듯 쓰리다", "아프다"고 말했다고 한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매우 회의적이었으며 유권자들이 훨씬 더 경험이 많은 클린턴 후보 대신 트럼프 대통령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혼란스러워했다고 전했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과 그의 팀 입장에서 진정한 책임은 바로 클린턴 후보에게 있었다"며 그들은 클린턴 후보가 오바마가 재임 중 쌓은 확고한 업적과 건전한 경제를 승리의 메시지로 옮겨내지 못했다고 느꼈다고 전했다.

2016년 대선을 앞두고 오바마 전 대통령은 조 바이든 당시 부통령의 출마를 말렸을 정도로 클린턴 후보의 승리를 확신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커는 "오바마는 대선 당일 아침, 미국 내 다수가 그랬듯 (대통령의) 핵가방을 도널드 트럼프에게 넘겨주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자신하며 일어났다"며 오바마 전 대통령은 미국의 유권자가 TV 리얼리티쇼의 스타 출신인 트럼프 후보를 지지하는 일은 없을 것으로 생각했다고 적었다.

그러나 대선일 밤 백악관 내 극장에서 영화를 보고 있을 때 문제의 징후가 생겨나기 시작했다.

부인 미셸 여사의 회고록에 따르면 당시 오바마 전 대통령은 "플로리다 개표 결과가 좀 이상해 보인다"고 말했다. 플로리다주는 당시 민주당이 승리를 예상했지만 불과 10만표 차이로 무릎을 꿇은 곳이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대선 이틀 후인 2016년 11월 10일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처음 만난 날에 대해서도 기록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당시 기자들에게 "격려받았다"고 말했지만, 사적으로는 트럼프 대통령과의 만남에 혼란스러운 것처럼 보였다고 베이커는 적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이 참모들에게 전한 바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회동 내내 여러 지점에서 화두를 선거 유세의 규모로 돌리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이 거대한 인파를 끌어모았고, 오바마 전 대통령도 그렇게 할 수 있지만 힐러리 후보는 할 수 없었다는 식으로 말했다고 한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임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참모들에게 "우리가 틀렸다면 어떡하지?, "우리가 너무 과하게 밀어붙였을지도 모른다"며 재임 기간 자신의 진보적 접근법이 옳았는지에 대해서도 의구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가끔 나는 내가 10년이나 20년 너무 빨리 (대통령이) 된 것은 아닌지 모르겠다"고 말했다고 베이커는 적었다. <연합뉴스>


.
전체 0

전체 19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92
New 상원 46억달러 국경지원안 통과…민주당안은 부결
그늘집 | 2019.06.26 | 추천 0 | 조회 22
그늘집 2019.06.26 0 22
191
New 美민주 대선경선 개막…첫 TV토론, '트럼프 대항마' 부각 총력전
그늘집 | 2019.06.26 | 추천 0 | 조회 22
그늘집 2019.06.26 0 22
190
New 멕시코 국경비극 담은 사진, '꼭 안고 익사한 아빠와 아기'
그늘집 | 2019.06.26 | 추천 0 | 조회 41
그늘집 2019.06.26 0 41
189
트럼프 정부 반이민정책 반대 시위
그늘집 | 2019.06.25 | 추천 0 | 조회 54
그늘집 2019.06.25 0 54
188
멕시코 대통령, "美가 이주민 거부할수록 죽음 늘어"
그늘집 | 2019.06.25 | 추천 0 | 조회 58
그늘집 2019.06.25 0 58
187
충격실태 노출된 국경 이민자 아동…여기저기 떠밀리며 구금
그늘집 | 2019.06.25 | 추천 0 | 조회 58
그늘집 2019.06.25 0 58
186
“불법이민 체포작전 연기는 정보누설·자중지란 탓”
그늘집 | 2019.06.24 | 추천 0 | 조회 66
그늘집 2019.06.24 0 66
185
멕시코, 이민단속에 해병대까지
그늘집 | 2019.06.24 | 추천 0 | 조회 64
그늘집 2019.06.24 0 64
184
'갱단'과 불법이민 연계했던 트럼프, 체포작전 직전 "스톱"
그늘집 | 2019.06.23 | 추천 0 | 조회 91
그늘집 2019.06.23 0 91
183
LA·시카고 시장, 불법이민자 체포작전 반기…'이민자 지지'
그늘집 | 2019.06.22 | 추천 0 | 조회 84
그늘집 2019.06.22 0 84
182
'트럼프, 미국 역사상 이런 대통령은 없었다'
그늘집 | 2019.06.21 | 추천 0 | 조회 103
그늘집 2019.06.21 0 103
181
美이민세관단속국장 '최근 넘어온 가족부터 추방할 것'
그늘집 | 2019.06.19 | 추천 0 | 조회 125
그늘집 2019.06.19 0 125
180
10년만의 센서스, 50만개 일자리 활짝
그늘집 | 2019.06.19 | 추천 0 | 조회 113
그늘집 2019.06.19 0 113
179
트럼프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플로리다서 재선도전 공식선언
그늘집 | 2019.06.18 | 추천 0 | 조회 101
그늘집 2019.06.18 0 101
178
트럼프 재선출정식 인산인해…일각서 반대시위도
그늘집 | 2019.06.18 | 추천 0 | 조회 107
그늘집 2019.06.18 0 107
177
트럼프 “내일 출정식 기록세울 것…10만명 이상 참가 신청”
그늘집 | 2019.06.17 | 추천 0 | 조회 110
그늘집 2019.06.17 0 110
176
AP “이방카-쿠슈너 부부, 작년 소득 최대 1억3천500여만 달러 신고”
그늘집 | 2019.06.16 | 추천 0 | 조회 112
그늘집 2019.06.16 0 112
175
멕시코, 이민 문제 추가문서 공개…‘안전한 3국’ 조항은 부인
그늘집 | 2019.06.15 | 추천 0 | 조회 108
그늘집 2019.06.15 0 108
174
불체자 도운 청년 최대 징역 20년 위기
그늘집 | 2019.06.10 | 추천 0 | 조회 156
그늘집 2019.06.10 0 156
173
“멕시코 입국하기도 어려워”
그늘집 | 2019.06.10 | 추천 0 | 조회 123
그늘집 2019.06.10 0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