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스 패레즈 노동부 장관은 오바마 대통령은 이민관련하여 공격적인 이민개혁을 실행 할것이며 그것으로 인하여 모두가 번영을 누리게 될것이라고 말하였다. 오바마 정부의 유력한 법무장관 후보인 페레즈 노동부 장관은 National Press Club에서 기자들에게 밝히길 미국은 포괄적인 사면법을 통한 이민개혁으로 지금의 망가진 이민시스템을 바꿔 나가야 하며, 이와같은 대담한 결정들이 결국에는 우리 모두의 번영을 책임지게 될 밑거름이 될것이라고 말하였다. 그리고 이것은 노동부 장관인 자신의 목표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오바마 대통령은 민주당이 상원을 장악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행정명령을 올해 말까지 연기한 상태이며, BreitbarNews가 처음으로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오바마 행정부는 이민자들을 위하여 수백에 달하는 워크퍼밋과 ID카드를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비록 George Borjas 하버드 교수와 그외 전문가들은 사면법이 노동자들의 임금을 내리게 될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지만, 패레즈 노동부 장관은 다른 뜻을 밣혔다. 그는 사면법이 통과되면 미국의 노동자들은 더 높은 인금을 받게 될것이라고 말하였다. 패레즈 장관은 현제 수많은 실리콘 벨리의 테크 전문가들의 견해을 듣고 있으며, 만약 사면법이 통과 되면 많은 고급기술을 갖춘 이민자들이 정착이 되기 때문에 중산층이 두터워 질것이라고 밝혔다.
Why wait for Congress when you've got executive privilege? I guess that's the idea.President Barack Obama, the president who promised to deliver immigration reform as part of his legacy, apparently isn't going to risk the seating of a new and more reform-hostile Congress. Word inside the Beltway is, as soon as the midterm elections are over, he will circumvent the slow pokes, 'fraidy cats and assorted nonbelievers in the legislative branch, and with the stroke of his pen sign an executive order on amnesty that throws open the door to America's borders.The news wasn't supposed to get out in advance of the 2014 elections.In case you haven't seen the story Breitbart.com broke on Monday, the Obama administration was caught when the U.S. Citizenship and Immigration Services (USCIS) was found seeking vendors who can produce a minimum 4 million blank work permits and green cards per year for five years, and 9 million in the early stages.That comes to 34 million. Thirty-four million is a figure that represents a 10 percent increase in the population of the United States.Is the president really making plans for an influx of 34 million illegal-to-legal-aliens in 72 months? If Breitbart.com's numbers are correct, they are a great deal larger than the official estimates of 12 million illegal residents in the United States.“There aren’t enough federal employees from here to Pluto to do adequate background checks on 34 million,” Bob Dane, spokesman for the Federation for American Immigration Reform, told Watchdog.org.President Barack Obama, the bulk buyerHideDane said President Obama appears “to be getting his ducks in a row” before legalizing illegal residents by executive decree. He called it “another petulant display of contempt of Congress.”Nevertheless, the USCIS got an early start Friday, throwing the door open to as many as 100,000 Haitians, who will now move into the United States without a visa. This is how the carefully guarded executive-order secret found the press.OK, the cards don't come with automatic voter registration, but you know as sure as death and taxes, that’s obviously what this scheme is all about. I agree with those in Washington who say this enormous wave of amnesty constitutes "a transparent and cynical ploy to expand the Democratic voter base, creating a permanent majority."It's a heckuva way to "buy" votes.Yet, the League of Women Voters will still cringe and whine every time a Republican governor wants to pursue voter fraud and purge the voting rolls of a few hundred undocumented workersDavid North, a policy analyst at the Center for Immigration Studies, said Monday’s disclosure by Breitbart -- and now other media like The Christian Science Monitor, Newsmax, FOX and the Daily Mail of London -- was par for the course.“It is ironic that the lesser details of this operation, the purchase of ID documents via public announcements and competitive bidding, are all done strictly by the book," North told Watchdog.org. "But the substance -- the proposed legalization of millions of people without congressional authorization -- is handled in a dubious, if not downright illegal manner."Could all this just be the Washington rumor mill on steroids?At a Christian Science Monitor breakfast in July, senior Obama adviser Dan Pfeiffer told reporters the president would go ahead with a "very significant" executive action on immigration after the summer.  He added that the action would be so significant it could well trigger impeachment proceedings against the president.And a USCIS official also told the Daily Mail the federal contract proposal for green cards and other processing documents was published "in case the president makes the move we think he will."The White House has denied nothing, but a spokesman coyly cautioned Wednesday not to make assumptions."I think those who are trying to read into those specific orders about what the president may decide are a little too cleverly trying to divine what the president's ultimate conclusion might be," White House spokesman Josh Earnest said.Earnest did not say whether Obama plans to issue more work permits.Dane said Congress should “cut off funding” for the blank documents that would pave the way to legal residency and citizenship.I'm thinking, no other campaign issue this year would have a greater effect on our nation. Shouldn't Republicans running for the House and Senate demand President Obama lay his green cards on the table now -- before, not after, Nov. 4? What does he plan to do? What is the truth? Americans should hear from the president, not an office flack.Mass amnesty by executive fiat would be far worse than a display of contempt for Congress. It would be a display of contempt for American sovereignty, heritage, and law.We need to know now.And if it's truly a plan, who is going to clear these illegal aliens? Who is going to process the paperwork? Or are we going to take shortcuts? Maybe put these people on an unprecedented fast track?Of the many fears voiced by those who know about about this plan I could share with you, none is more sobering than this question: How many violent criminals and terrorists are going to gain legal status under this Obama amnesty order?If this all comes to pass, if Obama creeps around Congress to do this thing, it will be the worst action of his presidency and a disaster for the nation.http://www.sunshinestatenews.com/print/5935412
미·캐나다 한인 시민권자 포함 4만6천명 달해 전체 외국인 취업자 1년새 12% 늘어나 한국에 나가 취업을 하는 미주 한인들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한인들을 포함한 북미 지역 국적자의 한국 내 취업자 수가 4만6,0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시간 23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4 외국인 고용조사’에 따르면 지난 5월을 기준으로 한국 내에 거주하는 15세 이상 외국 국적자는 총 125만6,000명으로, 이 가운데 취업자는 67.8%에 해당하는 85만2,00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외국인 취업인구 76만명과 비교해서 9만2,000명(12.1%)이 늘어난 증가한 규모다.국적별로는 한국계 중국인이 38만6,000명으로 가장 많았고, 베트남 7만2,000명, 중국(한국계 제외) 5만4,000명, 미주 한인을 포함한 북미(미국, 캐나다) 4만6,000명 순이었다.전체 외국인 취업자 중 남자는 56만8,000명(66.6%), 여자는 28만4,000명(33.4%)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미주 출신 취업자를 성별로 분류했을 경우 남자가 2만9,000명으로 여성에 비해 월등히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 외국인 취업자는 30~39세(25만7,000명, 30.2%), 20~29세(24만4,000명, 28.6%) 등 한국내 외국인 취업자 2명 가운데 한 명은 20~39세에 속했으며, 40~49세(17만2,000명, 20.2%), 50~59세(13만5,000명, 5.8%) 순으로 많았다. 직업별로는 기능원, 기계조작 및 조립 종사자가 42.0%(35만9,000명)를 차지한데 이어 단순노무(24만9,000명, 29.2%), 서비스 판매 종사자(10만명,11.7%), 관리자, 전문가 및 관련 종사자(9만7,000명, 11.4%) 순이었다.통계청은 한국계 중국인 및 고용허가제 양해각서 체결국가의 고용률이 높고 유학생이 많은 중국이나 영주자가 많은 일본, 재외동포가 많은 북미 지역 출신의 취업자들의 숫자는 상대적으로 적지만 전체적으로 증가 추세라고 분석했다.한편 한국 내 전체 취업자의 3.3%를 차지하고 외국인 취업자들의 상당수는 월 2,000달러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3명 가운데 한 명은 주당 60시간 이상을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임금 근로자의 65.3%는 월 평균 임금이 2,000달러 아래로 비교적 낮은 임금을 받고 있었으며 1,000달러 미만을 받는 근로자도 4.3%(3만5,000명)를 차지했다. 주당 평균 근무시간은 40~50시간 미만이 31만6,000명으로 전체의 37.1%를 차지했고 60시간 이상인 근로자는 26만4,000명으로 30.9%, 50~60시간 미만 근로자도 19만4,000명, 22.7%로 높은 편이었다.< 미주한국일보 김철수 기자>
변호사협 "40% 넘어"…접수후 1년 이상 길어져 취업이민의 첫 단계인 노동승인(PERM)의 감사(Audit) 케이스가 늘고 있어 신청자들이 애를 태우고 있다. 지난 달 발표된 연방노동부 외국인노동국(OFLC)의 자료에 따르면 2014회계연도(2013년 10월~2014년 9월) 1분기에는 감사 케이스가 전체의 25%에 불과했지만 4분기에는 29%로 4%포인트 증가했다. 하지만 최근 전국이민변호사협회는 감사 케이스가 전체의 40%가 넘는다고 공개한 바 있어 전체 감사 케이스 비율이 45%에 달했던 2012회계연도처럼 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한 한인 이민법 변호사도 "고객의 50%가 감사에 걸린 상태"라고 전했다. 실제로 노동부는 ▶채용하려는 포지션이 학위는 요구하지만 경험을 요구하지 않는 경우 ▶고용주가 최근 6개월 사이에 해고를 한 경우 ▶고졸 이하의 학력 소지자를 채용하는 경우 등에 대해서는 신청자 2명 중 1명꼴로 감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일반 노동승인의 경우 접수 후 5개월 정도면 그 결과를 알 수 있으나 감사에 걸리게 되면 이보다 1년 이상 더 길어져 총 1년 6개월 정도 소요돼 신청자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게 된다. 취업 영주권을 신청하기 위해서는 노동허가서(LC)를 먼저 발급받아야 하는데 고용주는 노동승인(PERM)이란 과정을 통해 영주권자 및 시민권자 즉, 미국 내에서 필요한 인력을 구하지 못해 외국인 노동자를 꼭 고용할 수밖에 없다는 것을 우선 증명해야 한다. 노동승인을 신청하게 되면 고용주는 채용하려는 해당 직책의 적정임금이 얼마인지 노동부로부터 승인을 받아야 하며 또 신문에 채용광고를 내고 미국 내 인력을 채용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하지만 감사 케이스에 선정되면 이 과정을 얼마나 성실하게 수행했는지, 또 문제점은 없는지를 꼼꼼히 확인하기 때문에 기간이 더 오래 걸릴 수밖에 없다. 이에 따라 이민법 전문 변호사들은 감사에 대비해 비자만료일로부터 적어도 1년 반 이전에는 취업이민 수속을 시작해야 취업비자 기간이 만료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조나단 박 이민법 전문 변호사는 "최근 취업이민 2, 3순위에 대한 노동부의 감사가 강화되는 추세인 것 같다"며 "감사에 걸리면 시간이 몇 배로 오래 걸리기 때문에 신청자들이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주중앙일보 신승우 기자>
WASHINGTON, October 23, 2014 — On October 16, 2014, Secretary of Homeland Security Jeh Johnson issued a press release announcing Temporary Protected Status (TPS) for eligible nationals of Nicaragua and Honduras for an additional 18 months, effective Jan. 6, 2015, through July 5, 2016.Earlier this year, Johnson announced the process for individuals to renew enrollment in the Deferred Action for Childhood Arrivals (DACA) program, to:allow individuals previously enrolled in DACA, to renew their deferral for a period of two years. At the direction of the Secretary, effective immediately, USCIS will begin accepting renewal requests. USCIS will also continue to accept requests for DACA from individuals who have not previously sought to access the program. As of April 2014, more than 560,000 individuals have received DACA.“Despite the acrimony and partisanship that now exists in Washington, almost all of us agree that a child who crossed our border illegally with a parent, or in search of a parent or a better life, was not making an adult choice to break our laws, and should be treated differently than adult law-breakers,” said Secretary Johnson.“By the renewal of DACA, we act in accord with our values and the code of this great Nation. But, the larger task of comprehensive immigration reform still lies ahead.”More than half-a-million children are waiting for amnesty in the form of permanent residency, with benefits including health care, education, housing and welfare.This seems a fait accompli as the White House is preparing to order up to 34 million work permits and green cards in preparation for a post midterm-elections executive order. Breitbart.com first reported that a solicitation for the cards was issued on October 3, 2014:USCIS Contracting will be posting a solicitation for the requirement of Card Stock used by the USCIS Document Management Division. The objective of this procurement is to provide card consumables for the Document Management Division (DMD) that will be used to produce Permanent Resident Cards (PRC) and Employment Authorization Documentation (EAD) cards. The requirement is for an estimated 4 million cards annually with the potential to buy as many as 34 million cards total. The ordering periods for this requirement shall be for a total of five (5) years. This is a Firm Fixed Price (FFP) supply purchase for commercial items, utilizing North American Industry Classification System (NAICS) code 325211 and Product / Service Code (PSC) 9330. This requirement is for the acquisition of 100% polycarbonate solid body card stock with 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RFID) and holographic images embedded within the card construction substrate layers, card design service, and storage.Bob Dane of the Federation for American Immigration says this is proof that President Obama is getting his “ducks in a row” before he legalizes millions of illegal immigrants with the sweep of his pen.There is plenty pointing to this action; a significant “executive action” was promised by Senior Obama adviser Dan Pfeiffer in July, teasing that the action would be so significant that it might possibly “trigger impeachment proceedings” against the president.‘I think the president acting on immigration reform would certainly up the likelihood that they would contemplate impeachment at some point,’ he said at a media roundtable sponsored by the Christian Science Monitor.In June, the president tasked Jeh Johnson, the secretary of the Department of Homeland Security, and Attorney General Eric Holder to vet executive options in the absence of comprehensive immigration reform legislation. They are to present ideas to Obama by summer’s end, and Pfeiffer foreshadowed that the president’s unilateral actions will capture national attention and rile the GOP.‘I suspect that will generate a particularly aggressive reaction by Republicans when we do that, perhaps one that exceeds all the executive actions we’ve taken to date,’ he said. (RealClearPolitics.com)The impact on America would be immediate and severe when millions suddenly stood in line for jobs and entitlement benefits, as though they were natural citizens.Data on the USCIS website show that the first six months of this year, the agency processed 862,000 work permits — Employment Authorization Documentation (EAD) cards. The solicitation is seeking a guaranteed minimum order for each period of 4 million cards, a total of 34 million cards. It would be simply impossible for the U.S. government to conduct backgrounds checks prior to providing these persons work permits and Permanent Residency Cards (green cards)According to the US Citizenship Application, to become a U.S. Citizen you must be18 years of ageA lawful permanent resident for five yearsHave maintained continuous residency during the past five yearsHave maintained physical presence during the past five yearsHave good moral characterHave basic knowledge of EnglishHave basic knowledge of US Government and HistoryBe willing to take the Oath of AllegianceThe chance that any of the illegal immigrants not covered by the Dreamer Act could meet any of these requirements, except for the age requirement, is doubtful. The Obama Administration’s millions of children that surged the border would definitely not meet these requirement.Therefore the executive order will be to provide illegal immigrants with “green cards,” or permanent resident status, which requires only that they are living in the United States and that they qualify for refugee status, hence the administration’s reference to the people surging across the border last spring as “refugees.”Applying for a green card is also called “adjusting status” from illegal to legal resident.The application does require a fee. Children under the age of 14 filing without at least one parent must pay a fee of $985. Adult/non-child immigrants must pay a fee of $985. Children under 14 applying with at least one parent must pay a fee of $635.The Obama Administration loop hole, however, is that he may very well declare all illegal immigrants living in the U.S., regardless of their length of stay or age, as refugees, thus waiving those fees and putting the cost of processing these applications on American taxpayers.The process also requires that the applicant be able to complete an Affidavit of Support, or a “contract” between the applicant’s “sponsor,” a person legally living in the U.S., and the United States people.According to the U.S. Citizenship web site, “The sponsor must provide documentation showing their income and/r assets. In order to be eligible, the sponsor must be able to show adequate proof that they will be able to provide for their current dependents and the applying immigrant by maintaining the household at 124 percent of the Federal Poverty Guidelines.”This is also highly doubtful for most of the illegal immigrants awaiting Obama’s amnesty. Not only will the process be expensive for Americans, the long term cost could break our already fragile and overtaxed economy.http://www.commdiginews.com/politics-2/is-obama-preparing-amnesty-for-34-million-illegal-immigrants-28412/
Ap 통신이  USCIS (U.S. Citizenship and Immigration Services)에게 확인된 보도에 의하면 USCIS는 워크퍼밋과 영주권 (green card)를 만들기 위해 필요한 계약 제안서를 발행하였다고 한다. 제안서에 의하면 한해에 5백만장, 초기 기간 (initial period)에 9백만장을 소화할수 있는 자제들을 필요로 한다고 나와있다. 이같은 수치는 앞으로5년 사이에 약 34백만장의 영주권과 워크퍼밋을 생산할수 있다. 보통 USCIS는 1년에 약 3백만장의 워크퍼밋과 영주권을 만들어 발행한다. 그러므로 계약 제안서에서 언급된 양의 워크퍼밋과 영주권은 오바마 대통령이 행정명령을 통하여 이민개혁을 이루지 않는다 하더라도 많은 불법이민자에게 합법적인 체류를 허용할수 있게 된다. USCIS의 대변인 Christopher Bently에 따르면 이번달 초에 발표된 제안서는 단지 규칙적인 계약청탁이라고 밣혔다. “이와 같은 제안 권유서는 빈번하게 있는 일입니다. 실제로 많은 이유로 이민 신청서는 급증 할수 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올해 초의 연설에서 만약 의회가 이민법안을 승인 안하면, 독자적으로 자신이 사용할수 있는 권한을 모두 사용하여 이민개혁을 이룰것이라고 밣혔다. 실제로 오바마 대통령에게 일방적으로 불법이민자에게 영주권를 부여할수 있는 법적 권한은 없다. 하지만 그에게 각각의 케이스별로 불법이민자의 추방을 통제할수 있는 권한을 가지고 있다. 예를 들어 DACA program이나 워크퍼밋 부여를 통하여 추방을 완화시킬수 있다. DACA (Deferred Action for Childhood Arrival)은 어린나이에 부모를 따라서 이민을 오게 되어 미국에서 학업을 마치고, 또한 아무런 범죄 기록이 없는 학생들에게 최대 2년동안 추방명령을 보류하는 프로그램이다.
▲ 22일 LA 컨벤션센터의 시민권 선서식장에서 열린 유권자 교육 웍샵에서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 소속 구자윤씨가 유권자 등록 및 투표 안내를 하고 있다.LA·OC 선관위, 중간선거 당일까지 등록·투표 동시에오는 11월4일 중간선거를 앞두고 새롭게 시민권을 취득한 이민자들은 선거 직전까지도 유권자 등록이 허용돼 이번 선거에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LA 카운티 선거관리국과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은 22일 LA 컨벤션 센터의 시민권 선서식 현장에서 유권자 교육 행사를 열어 이같은 규정을 알리고 이날 시민권 선서를 하고 새로 미국 시민이 된 한인 등 이민자들을 대상으로 유권자 등록 및 선거 관련 정보를 제공했다.이날 현장에서 이민자들을 대상으로 선거 참여방법을 설명하고 유권자 등록을 받은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 소속 구자윤씨는 “이번 중간선거를 위한 일반 유권자 등록 기간은 지난 20일로 끝났지만, 새로 시민권 선서를 한 모든 시민권자들은 선서 후 11월4일 중간선거가 종료되는 시간 사이에 유권자 등록을 하고 투표를 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고 밝혔다.특히 LA와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이 함께 공동 웍샵을 개최해 새로 시민권을 딴 이민자들에게 투표 참여를 촉구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날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은 시민권자들이 선서식 후 현장에서 바로 유권자 등록과 동시에 선거에 대한 간단한 교육을 받고 잠정투표까지 실시할 수 있는 시스템을 선보였다.또 각 카운티 선거국 관계자들은 유권자들의 신규 유권자 지원 프로그램과 기타 선거에 관해서도 교육을 실시했다.닐 켈리 오렌지카운티 선거관리국장은 “시민권 취득자들이 가장 먼저 관심을 갖는 일 중 하나가 선거 참여로 나타났기 때문에 이같은 현장 웍샵을 마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한편 이날 시민권 취득자들은 ▲시민권 선서 후 유권자들의 유권자 등록 장면 비디오 시청▲유권자들의 투표기구 사용 장면 시청 ▲딘 로간 및 닐 켈리 선거관리국장과의 면담 ▲현 유권자들과의 만남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유권자 등록에 참여했다.                     < 미주한국일보 박주연 기자>
검역강화한 뉴욕 JFK, 워싱턴 덜레스 등으로만 입국 제한공화당측 “아예 일시 입국 금지시켜야” 압박 계속 미국은 에볼라가 창궐한 서아프리카 3개국에서 오는 방문자들에 대해선 검역을 강화한 뉴욕 JFK, 워싱턴 덜레스 등 5개 공항에서만 입국을 허가하는 새 제한조치를 취했다 공화당 의원들은 “환영할만한 움직임이지만 아예 미국입국을 일시 금지하는 추가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에볼라를 차단하기 위한 미국입국 금지조치를 압박받아야 오바마 행정부가 그에는 못미치는 새  입국장소 제한조치를 취했다. 미 국토안보부는 에볼라가 확산돼 있는 서아프리카의 라이베리아, 시에라리온,기니 등 3개국에서  오는 미국방문객들에 대해선 미국내 5개 공항에서만 입국을 허가하는 새조치를 시행한다고 발표 했다. 서아프리카 출신들이 이용해야 하는 미국내 공항 5곳은 이미 에볼라 방역조치를 강화한 장소로  뉴욕 존 F 케네디, 워싱턴 덜레스, 시카고 오헤어, 애틀란타 하츠필드 잭슨, 뉴왁 리버티 공항이다. 국토안보부는 22일부터 이들 3개국 출신들이 반드시 미국내 5개 공항으로 들어와야 미국입국 을 허가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제이 존슨 국토안보부 장관은 “서아프리카 3개국 출신으로 미국을 방문할 때 검역이 강화된 5개 공항으로만 들어오게 하고 철저히 검역하면 미국내 에볼라 확산을 막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한다”고 강조했다. 미국정부의 새로운 조치는 서아프리카 출신 미국방문객 하루 평균 150여명 가운데 6%인 9명 정도에만 영향을 미치게 된다고 설명했다. 서아프리카 3개국 출신들은 이미 전체의 94%가 이들 5개 공항으로 입국하고 있기 때문이다. 서아프리카 3개국에서 미국으로 직접 들어오는 직항편은 없으며 주로 프랑스 파리,벨기에 브루셀,모로코 카사블랑카에서 환승해 입국하고 있다고 미 당국은 밝혔다. 오바마 민주당 행정부는 공화당 진영으로 부터 이들 3개국 출신들의 미국방문객들에 대해 아예 미국입국을 금지시켜야 한다고 강하게 압박받아 왔다. 입국금지 대신 입국장소 제한 조치를 취한 오바마 행정부의 새 에볼라 대응방안은 대체로 환영 받고 있으나 공화당으로 부터는 여전히 부족하다는 비판을 사고 있다. 미 하원법사위원장인 밥 굳래트 하원의원 등 공화당 인사들은 “입국장소 제한 조치도 환영하지만   여전히 부족하다면서 일정기간 미국입국을 금지시켜야 한다”고 거듭 촉구했다. 연방의회에선 서아프리카 3개국 출신들에게 미국입국은 물론 미국비자 발급을 일시 중지시키는 법안들이 상정되고 있는데 하원에선 민주당 의원 9명을 포함한 70여명이, 상원에선 민주당 2명 을 비롯한 10여명이 지지입장을 취하고 있다. 이와함께 차기 공화당 대선주자들인 마르코 루비오 상원의원이 금지법안을 곧 상원에 상정키로 했고 릭 페리 텍사스 주지사는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여행금지 조치를 공개 요구해 놓고 있다. 오바마 행정부가 지도부까지 나선 공화당의 총공세에 입국장소 제한으로 맞대응한 것이지만 에볼라 사태를 진정시키지 못하면 미국입국금지조치를 피해가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KORUS 한면택 특파원>  
2060년 전국이 LA처럼 인구 다양화미국이 20세기 초에 이어 새롭고 거대한 제2의 이민물결 시대를 맞고 있으며 인종적 다양성의 급격한 상승으로 2060년이면 미 전국이 현재의 LA와 유사한 모습으로 변모할 것이라는 진단이 나왔다.USA투데이지는 21일 미국은 지난 19세 후반부터 20세기 초반까지 이어졌던 1차 이민물결에 이어 거대한 제2의 이민물결 흐름 속에 놓여 있다고 진단하고, 미국사회의 인종적 다양성이 급격히 상승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미국 이민사에서 1차 이민물결 시기는 대규모 유럽 이민자 유입이 이뤄졌던 지난 1880년부터 1920년까지 약 40년 기간을 의미한다.2010년 연방 센서스 자료를 토대로 미국사회의 인종 다양성 지수(DI)를 카운티별로 분석한 신문에 따르면 2010년 현재 미국의 인종 다양성 지수는 55로 평가돼 지수 19에 불과했던 1950년과 비교하면 3배 가까운 급상승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는 것이다. 또 투데이지는 현재의 인종 다양성 지수 상승 현상은 향후 40년 이상 계속될 것이며 2060년에는 미 전국의 인종 다양성 지수는 71 수준까지 상승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수 71은 2010년 현재 LA카운티의 인종 다양성 지수 77에 근접하는 것으로 2060년이 되면 미 전국의 인종적 다양성이 현재의 LA와 유사한 수준까지 상승하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아이오와주 부에나비스타 카운티의 경우, 1990년까지만 해도 인종 다양성 지수가 6에 불과했으나 2010년 49을 기록, 20년 사이 무려 8배 이상의 폭발적인 상승세가 나타났고, 펜실베니아주 먼로 카운티는 1990년 지수 9에서 2010년 48로 5배 이상 지수 상승세가 나타났다.< 미주한국일보 김상목 기자>
 
아직까지 승인소식이 없습니다.또한, I-140을 내...
[10/24/2014]
이번 오바마가 daca에 대해 매브니를 오픈한다고 하던데...
[10/23/2014]
한국에 있는 조카가 중3인데요.남편쪽 조카에요.
[10/21/2014]
등대님 자녀 분들 아직도 이니셜 상태인가요?...
[10/21/2014]
 
 
 
 
 
 
N-400 (시민권 신청) I-918 (U 비이민신분청원) I-907 (신속처리 요청)
I-864 (재정 보증서) I-829 (기업인의 영주권 조건제거) I-824 (승인된 신청에 대한 행동요청)
I-821 (일시적 보호신분 신청) I-817 (가족결합혜택 신청) I-765 (노동허가 신청)
I-751 (영주권 조건제거 청원) I-730 (난민/망명 가족 청원) I-698 (245A 신분조정 신청)
I-694 (210, 245A에서의 항고신청) I-693 (신체검사 및 백신기록 보고서) I-690 (입국불허사유 면제신청)
I-687 (245A 거주자 신분신청) I-612 (본국 거주의무 면제신청) I-601 (입국불허사유 면제 신청)
I-600A (입양청원 사전처리 신청) I-600 (입양 청원) I-589 (망명 및 추방의 중지 신청)
I-566 (A, G, NATO 노동허가 및 신분변경) I-539 a (비이민자의 보충서) I-539 (비이민 신분의 변경/연장 신청)
I-526 (기업가에 의한 이민 청원) I-485A (245(i)신분조정 보충서) I-485 (영주권 및 신분조정 신청)
I-360 (어메라시안, 과부(홀아비), 특별이민자 청원) I-290B (항고 혹은 이의신청) I-212 (추방, 축출 후 재입국 허가신청)
I-192 (비이민자의 사전 입국허가신청) I-191(영주권자의 사전 귀국허가 신청) I-140 (취업이민 청원)
I-134 (부양 서약서) I-131 (여행 허가서 신청) I-130 (가족 초청)
I-129F (외국인약혼자(녀)를 위한 청원 I-129 (비이민 취업 청원) I-102 (I-94, I-95 재발급 요청)
I-90 (영주권 카드 재발급 요청) I-9 (노동자격 확인서) G-1145 (신청/접수의 전자통보요청)
G-884 (원본반환 요청) G-639 (개인정보 조회/사본 요청) EOIR-42B (추방의 취소신청)
EOIR-29 (이민국결정 항고신청) EOIR-26 (이민판사의 심판에 대한항소)
 
 
 
 
 
 
서비스 약관 | 광고문의및 후원업체 등록 | 건의사항 및 불법적인 내용의 신고 |

미국 이민법 전문포탈 "그늘집"

 

3600 Wilshire Blvd #1210

Los Angeles, CA. 90010

전화:(213)387-4800(미국) / (070)7885-5401(한국)

팩스:(213)365-8809

E-Mail : shadedusa@gmail.com

COPYRIGHT SHADED COMMUNITY ALL RIGHTS RESERVED SINCE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