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트럼프 "지능 낮은 불법이민자만 법원에…" 비하 논란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20-10-23 07:04
조회
162


과거 '잡았다 놔주기' 관행 겨냥 "재앙" 재차 비판…WP "거짓 주장"
이민자 아동·부모 격리정책 놓고 "범죄" vs "업자가 데려온 애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3일(현지시간) 마지막 대선 토론에서 불법이민자 비하 논란에 휘말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테네시주(州) 내슈빌에서 열린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와 TV토론에서 이민정책과 관련해 '잡았다가 놔주기'(Catch and Release) 관행을 비판하다가 불법이민자의 지능지수(IQ)까지 거론했다.

'잡았다가 놔주기'란 불법이민자를 체포한 뒤 수용소가 부족하다는 등의 이유로 추후 이민법원 재판에 출석하라고 한 다음 구금하지 않고 풀어주는 것을 말한다. 이민자가 재판에 출석하지 않고 도주할 수 있다고 비판받았다.

트럼프 행정부는 이를 폐지하고 '무관용 정책'을 추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토론에서도 '잡았다가 놔주기'를 "재앙"이라고 불렀다.

그는 "살인범과 강간범 등 매우 나쁜 사람이 (미국에) 들어올 수 있다"면서 "('잡았다가 놔주기' 관행이 유지됐다면) 우리는 그들의 이름이나 적어두고 나라 안에 풀어줘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불법이민자가 풀려난 뒤) 재판을 받으러 돌아오지 않겠느냐고 할 수 있지만 1% 미만만 돌아온다"면서 "그들을 찾고자 이민세관단속국(ICE)과 국경수비대를 보내야 한다"고 덧붙였다.

'사실이 아니다'라는 바이든 후보의 반박에, 트럼프 대통령은 "그들은 절대 돌아오지 않는다"면서 "이렇게 말하긴 싫지만, 지능지수가 가장 낮은 이들만 돌아올 것"이라고 주장했다.

워싱턴포스트(WP)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대부분 거짓"이라고 평가했다.

WP는 "일부 예외를 제외하면 어린이와 망명 시도자만이 '잡았다가 놔주기' 적용대상"이라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말한 범죄자는 풀려날 자격이 없다"고 지적했다.

또 풀려난 불법이민자의 1% 미만만 재판을 받으러 온다는 것도 거짓이라면서 2018년 회계연도에 재판 불출석 상태서 추방 명령을 받은 비율이 14%에 그쳤다는 통계를 인용했다. 나머지 86%는 재판에 출석했다는 것이다.

NBC방송은 불법체류자 지능지수까지 거론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비판하는 글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쏟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흑인 여성 하원의원인 맥신 워터스를 가리켜 "지능지수가 극히 낮다"고 비난하거나 자신과 사이가 벌어진 렉스 틸러슨 전 국무장관에게 "지능검사를 해보자"고 제안하는 등 지능지수를 가지고 남을 비난하는 모습을 보인 적이 많다.

이날 토론에서는 트럼프 행정부의 불법이민자 가족분리정책으로 부모와 헤어진 어린이 500여명이 아직 부모를 못 찾았다는 최근 언론 보도와 관련해 설전도 벌어졌다.

바이든 후보는 "그 아이들은 홀로 남겨졌고 아무 데도 갈 곳이 없다"면서 가족분리정책을 범죄로 규정하고 "국가로서 모든 개념을 위반한 것"이라고 맹비난했다.

이에 트럼프 대통령은 "그 아이들은 '코요테'나 카르텔이 미국에 데려왔다"면서 "(코요테나 카르텔이) 아이들을 미국에 오는 수단으로 이용했다"고 반박했다. 코요테는 이민자들에게 돈을 받고 국경을 넘게 해주는 업자를 지칭하는데, 미국 언론은 트럼프 대통령이 코요테라는 속어를 사용한 데 주목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아이들을) 아주 잘 돌봐주고 있다"고도 했다.

한편 바이든 후보는 불법체류 청소년 추방유예 제도(DACA·다카)가 폐지되면서 미국에서 쫓겨날 위기에 처한 '드리머'(Dreamer)들에게 시민권 획득 기회를 열어주기 위한 법안을 취임 100일 안에 의회에 제출하겠다고 공약했다.

<연합뉴스>







.
전체 0

전체 58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82
코로나 사태로 판이해진 블랙 프라이데이 연말쇼핑 총력전
그늘집 | 2020.11.27 | 추천 0 | 조회 160
그늘집 2020.11.27 0 160
581
LAX 입국자 ‘14일 자가격리’ 서약서
그늘집 | 2020.11.25 | 추천 0 | 조회 229
그늘집 2020.11.25 0 229
580
미국에서 이르면 12월11일부터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
그늘집 | 2020.11.23 | 추천 0 | 조회 200
그늘집 2020.11.23 0 200
579
코로나로 폐쇄 연장된 미-캐나다 국경검문소
그늘집 | 2020.11.20 | 추천 0 | 조회 195
그늘집 2020.11.20 0 195
578
화이자, 코로나 백신 최종결과는 “95% 면역효과”
그늘집 | 2020.11.18 | 추천 0 | 조회 159
그늘집 2020.11.18 0 159
577
트럼프 부도맞나…퇴임 후 기다리는 건 가족사업 재정난
그늘집 | 2020.11.16 | 추천 0 | 조회 195
그늘집 2020.11.16 0 195
576
주정부 속속 코로나 규제 강화…시민들 준수 의지 낮아 우려
그늘집 | 2020.11.15 | 추천 0 | 조회 180
그늘집 2020.11.15 0 180
575
일론 머스크 “코로나 테스트 사기!.. 하루 4번 결과 달라"
그늘집 | 2020.11.15 | 추천 0 | 조회 197
그늘집 2020.11.15 0 197
574
코로나 봉쇄령 일부 주에서 다시 발동…하루환자 18만명 넘어
그늘집 | 2020.11.14 | 추천 0 | 조회 145
그늘집 2020.11.14 0 145
573
트럼프 ‘부정선거 증거, 증언 많다’ 사상 초유의 뒤집기 자신
그늘집 | 2020.11.13 | 추천 0 | 조회 174
그늘집 2020.11.13 0 174
572
8일만에 입 연 트럼프 “시간이 말해줄 것”…패배 가능성 첫 시사?
그늘집 | 2020.11.13 | 추천 0 | 조회 146
그늘집 2020.11.13 0 146
571
바이든, 조지아도 이겨 선거인단 총 306명…4년전과 정반대 결과
그늘집 | 2020.11.13 | 추천 0 | 조회 129
그늘집 2020.11.13 0 129
570
미국 코로나 확진자 하루에만 20만명 나왔다…일일 최다
그늘집 | 2020.11.11 | 추천 0 | 조회 170
그늘집 2020.11.11 0 170
569
글로벌 제약업체 화이자가 "코로나19 백신에 90% 이상 예방 효과 있다"고 발표했다
그늘집 | 2020.11.09 | 추천 0 | 조회 213
그늘집 2020.11.09 0 213
568
'굿바이 트럼프' 미국행 막혔던 이민자들 환호
그늘집 | 2020.11.07 | 추천 0 | 조회 204
그늘집 2020.11.07 0 204
567
변수·변수·변수…승리의 여신도 머릿속이 복잡해
그늘집 | 2020.11.03 | 추천 0 | 조회 131
그늘집 2020.11.03 0 131
566
총 쏘고 최루액 뿌리고…미 대선 개표도 안했는데 곳곳 폭력사태
그늘집 | 2020.11.02 | 추천 0 | 조회 138
그늘집 2020.11.02 0 138
565
우편투표 열기속 “내가 승리할 것” 서로 장담
그늘집 | 2020.11.02 | 추천 0 | 조회 137
그늘집 2020.11.02 0 137
564
당선자 결정 열흘 이상 걸릴 수도
그늘집 | 2020.11.02 | 추천 0 | 조회 126
그늘집 2020.11.02 0 126
563
D-1 트럼프, 경합주 '폭풍유세'…바이든 펜실베이니아 '올인'
그늘집 | 2020.11.02 | 추천 0 | 조회 165
그늘집 2020.11.02 0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