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미국 사망자 나흘연속 1천명↑…일일 신규환자 약 7만명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20-07-30 19:22
조회
372

30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의 한 교회에서 열린 장례식에서 코로나19로 숨진 사람의 가족들이 슬퍼하고 있다.

캘리포니아·플로리다·텍사스, 누적 환자에서 뉴욕주 앞질러

미국에서는 3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1천200명을 넘기며 나흘 연속으로 사망자가 1천명 이상 나왔다.

신규 환자의 증가세에는 일단 제동이 걸린 것으로 보이고, 이번에는 사망자가 증가하고 있다. 통상 코로나19 환자의 확산은 몇 주 간 시차를 두고 사망자 증가로 이어진다.

워싱턴포스트(WP)는 이날 플로리다·애리조나·미시시피 주에서 지금까지 가장 많은 코로나19 사망자가 나오며 전국적으로 1천249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또 이날 하루 신규 환자 수를 6만9천312명으로 집계했다. 미국 중부의 미주리·미시시피·오하이오 주와 섬인 하와이주에서는 신규 환자가 최다였다.


플로리다주에서는 이날 253명의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하며 사흘 연속으로 최다 사망자가 나왔다. 이로써 이 주의 누적 사망자는 6천586명이 됐다.

플로리다주에서는 또 9천956명의 신규 환자가 나오며 누적 환자가 45만1천423명으로 올라갔다.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 카운티의 칼로스 히메네스 시장은 당분간 많은 사망자가 나올 것이라며 이런 암울함 속에도 한 가닥 희망은 있다고 말했다.

히메네스 시장은 "양성 판정 비율이 10% 아래로 내려갈 때까지 당분간 높은 수준의 사망자를 보게 될 것"이라면서도 "우리는 안정화하고 있고 (환자 수가) 내려오고 있다"고 말했다.

캘리포니아주에서도 194명의 사망자가 보고됐다. 또 신규 환자 1만197명이 추가되며 누적 환자는 48만5천502명으로 늘었다.

텍사스주에서는 이날 총 환자가 41만8천명을 넘어서며 누적 환자 수에서 초기 미국 코로나19의 진원지였던 뉴욕주(41만3천여명)를 앞질렀다.

이로써 캘리포니아·플로리다·텍사스 주가 모두 누적 환자 40만명을 넘기며 뉴욕주를 앞서게 됐다.

조지아주에서는 신규 환자가 4천45명 발생하며 누적 환자가 18만2천286명으로 늘었고, 미주리주에서는 하루 환자로는 가장 많은 2천84명의 환자가 이날 추가되며 총 환자가 4만8천834명이 됐다.

일리노이주에서도 이날 1천772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하며 누적 환자가 17만6천896명으로 올라가자 J.B.프리츠커 주지사는 환자 증가가 계속될 경우 경제 활동 재개 계획을 후퇴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존 벨 에드워즈 루이지애나 주지사는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주가 미국에서 인구당 코로나19 환자 수가 가장 많은 주가 됐다고 밝혔다.

이 주에서는 이날 1천769명의 신규 환자가 나오며 누적 환자가 11만4천명으로 늘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은 이날 오후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448만7천987명, 사망자 수를 15만1천834명으로 각각 집계했다.

<뉴시스>





.
전체 0

전체 61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617
공화당 장악 텍사스, 바이든 이민 정책에 반기…첫 소송 제기
그늘집 | 2021.01.23 | 추천 0 | 조회 95
그늘집 2021.01.23 0 95
616
멀고 험한 미국 가는 길…중미 이민자들, 과테말라서 발 묶여
그늘집 | 2021.01.18 | 추천 1 | 조회 182
그늘집 2021.01.18 1 182
615
바이든 정부 ‘캐러밴 행렬’에 문 열까
그늘집 | 2021.01.16 | 추천 1 | 조회 224
그늘집 2021.01.16 1 224
614
‘캐러밴 행렬’ 미 입국 못 한다
그늘집 | 2021.01.11 | 추천 0 | 조회 336
그늘집 2021.01.11 0 336
613
민주 정권·의회 장악에 최고령 대법관 은퇴 요구 직면
그늘집 | 2021.01.09 | 추천 0 | 조회 215
그늘집 2021.01.09 0 215
612
트럼프 더 궁지로…의회폭동 진압 나선 경찰관도 숨졌다
그늘집 | 2021.01.07 | 추천 0 | 조회 230
그늘집 2021.01.07 0 230
611
미국 민주주의가 짓밟혔다
그늘집 | 2021.01.07 | 추천 0 | 조회 228
그늘집 2021.01.07 0 228
610
국경에 몰려드는 난민 신청자들
그늘집 | 2021.01.04 | 추천 0 | 조회 202
그늘집 2021.01.04 0 202
609
민주 펠로시, 하원의장에 재선출…2년 더 이끈다
그늘집 | 2021.01.03 | 추천 0 | 조회 220
그늘집 2021.01.03 0 220
608
미국 땅 눈앞에 두고…국경 다리서 출산한 온두라스 여성
그늘집 | 2021.01.03 | 추천 0 | 조회 250
그늘집 2021.01.03 0 250
607
미 법원, '부통령에 대선결과 번복 권한 달라' 소송 기각
그늘집 | 2021.01.02 | 추천 0 | 조회 199
그늘집 2021.01.02 0 199
606
트럼프, 새해 앞두고 '자화자찬' 연설…"모두가 내게 감사"
그늘집 | 2021.01.01 | 추천 0 | 조회 238
그늘집 2021.01.01 0 238
605
'레임덕' 트럼프의 막판 정책, 바이든 취임 당일 '올스톱'
그늘집 | 2020.12.30 | 추천 0 | 조회 326
그늘집 2020.12.30 0 326
604
“부통령에 대선결과 번복 권한을” 공화 하원의원 소송
그늘집 | 2020.12.28 | 추천 0 | 조회 235
그늘집 2020.12.28 0 235
603
트럼프 부양책 불만 속 미 하원 ‘현금지급 상향’ 대체안 추진
그늘집 | 2020.12.27 | 추천 0 | 조회 214
그늘집 2020.12.27 0 214
602
바이든·멕시코 대통령, 첫 통화…이민문제 협력 약속
그늘집 | 2020.12.20 | 추천 0 | 조회 341
그늘집 2020.12.20 0 341
601
이방카 vs 해리스 조지아 동시 출격…’상원 쟁탈전’ 지원사격
그늘집 | 2020.12.19 | 추천 0 | 조회 223
그늘집 2020.12.19 0 223
600
"MS도 러시아 추정 해커에 뚫렸다"…미 해킹피해 비상
그늘집 | 2020.12.18 | 추천 0 | 조회 253
그늘집 2020.12.18 0 253
599
플로리다 주민들 “트럼프 오지마”
그늘집 | 2020.12.17 | 추천 0 | 조회 358
그늘집 2020.12.17 0 358
598
바이든 '상원 장악 승부처' 조지아 출격…대선승리 후 첫 유세
그늘집 | 2020.12.15 | 추천 0 | 조회 307
그늘집 2020.12.15 0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