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미국경제 2019년 한해 2.3% 성장 ‘선방, 둔화’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20-01-31 10:20
조회
51


미국 연간 성장률 2018년 2.9%에서 2019년 2.3%
불경기 우려 불식했지만 냉각분명, 올해 더위축

미국경제가 2019년 한해 2.3% 성장해 비교적 선방했으나 전년보다는 크게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불경기 우려를 불식시키고 있지만 미국경제는 올해는 2% 안팎으로 더 떨어질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미국경제가 불경기 우려를 불식시키는 선방을 하고 있으나 냉각또는 둔화까지는 피하지 못하는 성적을 올리고 있다.

미국경제는 2019년 한해 GDP(국내총생산)에서 2.3%의 성장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도 2.9% 성장에서 크게 둔화된 것이다.

이로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한 첫해인 2017년에는 2.4% 성장을 기록했고 2018년에는 2.9% 로 크게 올라갔다가 2019년에는 다시 2.3%로 둔화된 경제성적표를 받았다.

초대형 감세조치에도 불구하고 공언해온 3% 경제성장에는 3년째 달성하지 못하고 있다.

2019년 미국경제 성장률은 분기별로 보면 1분기에는 3.1% 성장으로 출발했다가 2분기에는 2.0%로 급락했고 3분기와 4분기에 연속 2.1%를 기록했다.

4분기 경제성장이 선방했지만 기대에 못미친 이유는 소비지출은 계속 늘었지만 냉각됐고 미중무역전쟁 때문에 무역수지 개선으로 성장률에는 도움을 받았지만 미국기업투자가 감소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미국경제의 70%나 차지하고 있는 미국민 소비지출은 4분기에 1.8% 증가했으나 3분기의 3.2%에서 크게 냉각됐다.

4분기에 수입이 8.7%나 급감한 반면 수출은 1.4% 늘어나 무역수지가 개선됨으로서 2%대 성장률 유지에
도움이 됐으나 무역전쟁여파에 움추리는 바람에 미국기업투자는 1.5% 감소로 후퇴했다.

미국경제가 2019년에도 2.3% 성장을 기록함에 따라 미중무역전쟁과 지구촌 경기둔화 등으로 우려됐던 불경기 위험은 불식시켰으나 경기냉각, 둔화세는 확인해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게다가 11월 3일 대선과 의회선거를 동시에 치르는 2020년 올해 미국경제는 더 둔화될 것으로 예고 되고 있다.

2020년 미국경제성장률은 비당파적인 CBO(의회예산국)에선 2.2%,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는 2.0%로 내다보고 있다.

민간경제학자들은 그보다 낮은 1.8%까지 떨어질 것으로 경고하고 있다.

<라디오코리아>



.
전체 0

전체 37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76
샌더스 "이 나라 휩쓸겠다…미국인 정의로운 정부 원해"
그늘집 | 2020.02.22 | 추천 -1 | 조회 36
그늘집 2020.02.22 -1 36
375
민주당 오늘 네바다 결전…샌더스 우위 속 부티지지는 시험대
그늘집 | 2020.02.22 | 추천 0 | 조회 18
그늘집 2020.02.22 0 18
374
블룸버그 ‘혹독한 데뷔전, 선두권 위상은 선보여’
그늘집 | 2020.02.20 | 추천 0 | 조회 35
그늘집 2020.02.20 0 35
373
트럼프 ‘사면잔치’로 세 결집…중 수출규제 논의도 제동
그늘집 | 2020.02.20 | 추천 0 | 조회 30
그늘집 2020.02.20 0 30
372
‘내가 곧 법?’…탄핵무죄 후 무소불위 트럼프 “난 최고법집행관”
그늘집 | 2020.02.19 | 추천 0 | 조회 30
그늘집 2020.02.19 0 30
371
샌더스 전국 여론조사 두자릿수 격차 1위..블룸버그 2위 약진
그늘집 | 2020.02.18 | 추천 0 | 조회 44
그늘집 2020.02.18 0 44
370
“친구야, 보고 싶었어” 이민구치소 석방된 여고생
그늘집 | 2020.02.17 | 추천 0 | 조회 50
그늘집 2020.02.17 0 50
369
힐러리 대선판에 끌어들인 블룸버그?…러닝메이트 검토설에 술렁
그늘집 | 2020.02.16 | 추천 0 | 조회 39
그늘집 2020.02.16 0 39
368
국방부, 무기예산 등 38억달러 장벽건설 전용 의회에 요청
그늘집 | 2020.02.13 | 추천 0 | 조회 40
그늘집 2020.02.13 0 40
367
‘사분오열’ 중도 표밭
그늘집 | 2020.02.13 | 추천 0 | 조회 41
그늘집 2020.02.13 0 41
366
트럼프, 또 사법방해?
그늘집 | 2020.02.13 | 추천 0 | 조회 49
그늘집 2020.02.13 0 49
365
부티지지 아이오와 승리, 뉴햄프셔까지 석권하나
그늘집 | 2020.02.10 | 추천 0 | 조회 65
그늘집 2020.02.10 0 65
364
국경 다리에서 신생아 출산
그늘집 | 2020.02.10 | 추천 0 | 조회 55
그늘집 2020.02.10 0 55
363
입양한인 "엄마, 비록 만난 적은 없지만 그리워요"
그늘집 | 2020.02.08 | 추천 0 | 조회 56
그늘집 2020.02.08 0 56
362
민주 뉴햄프셔 경선앞 후보 격돌… 부티지지·샌더스 집중포화
그늘집 | 2020.02.08 | 추천 0 | 조회 36
그늘집 2020.02.08 0 36
361
정치권 분열상 고스란히…
그늘집 | 2020.02.07 | 추천 0 | 조회 46
그늘집 2020.02.07 0 46
360
뉴욕주민 ‘자동출입국 심사’ 가입 불허
그늘집 | 2020.02.07 | 추천 0 | 조회 50
그늘집 2020.02.07 0 50
359
‘38세 성소수자’ 부티지지의 대이변…’백인 오바마’ 돌풍 부나
그늘집 | 2020.02.04 | 추천 0 | 조회 71
그늘집 2020.02.04 0 71
358
트럼프 "민주당 아이오와 경선은 재앙…내가 유일한 승자"
그늘집 | 2020.02.04 | 추천 0 | 조회 49
그늘집 2020.02.04 0 49
357
'미 공화 아이오와 경선서 트럼프 승리'
그늘집 | 2020.02.03 | 추천 0 | 조회 51
그늘집 2020.02.03 0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