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트럼프 “표결 안한 하원 탄핵조사 반대…민주당 대가 치를 것”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10-06 21:13
조회
154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AP=연합뉴스]

중국에 ‘바이든 조사 요구’ 비난 일자 “무역협상과는 별개” 해명
트럼프, 민주당 역풍 노리고 ‘나를 탄핵하라 전략’ 구사 시각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4일 하원이 표결 없이 자신에 대한 탄핵조사를 착수한 것에 반대하는 서한을 민주당 소속 낸시 펠로시 하원 의장에게 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월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통화 때 민주당 유력 대선 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부자의 비리 의혹 조사를 압박했다는 논란에 휩싸였고, 하원 다수당인 민주당은 지난달 24일 탄핵 조사 착수 방침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하원에서 민주당이 공식 탄핵조사를 시작하기 위한 투표권을 갖고 있지만 상원에서 탄핵안을 통과시킬 투표권은 갖고 있지 않다는 점을 확신한다는 취지로 답했다.

이는 민주당이 다수인 하원에서 탄핵 조사에 마친 뒤 탄핵소추안을 처리해 상원으로 넘기더라도 상원 다수를 차지한 공화당이 이를 부결시킬 수 있다는 인식을 드러낸 것으로 해석된다.

또 민주당이 탄핵 조사 착수 여부에 대한 찬반 표결 없이 조사에 들어간 것은 절차적 하자가 있다는 문제의식을 담은 것으로, AP는 트럼프 대통령이 탄핵 조사에 공식적으로 반대하며 협력하지 않겠다는 뜻을 드러낸 것이라고 평가했다.

로이터통신은 탄핵조사 절차를 늦출 수 있는 움직임이라고 해석했다.

AP에 따르면 과거 리처드 닉슨,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의 탄핵 조사를 진행할 때에는 하원의 찬반 투표가 진행됐지만, 이번에는 표결이 없었다.

트럼프 대통령 측근들은 공식 표결이 없다면 하원이 단지 일반적 조사를 수행하는 수준이라고 말해 왔으며, 법무부도 지난달 비슷한 주장을 제기한 바 있다.

공화당 소속 케빈 매카시 하원 원내대표는 지난 3일 펠로시 의장에게 보낸 서한에서 탄핵조사 착수를 위한 표결이 없었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에 펠로시 의장은 서면답변에서 "헌법이나 하원의 규칙, 전례에는 탄핵조사를 진행하기 전에 하원 전체가 투표해야 한다는 필요조건은 없다"고 절차상 하자가 없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민주당 낸시 펠로시 하원 의장[AP=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날 민주당의 탄핵 추진이 정치적 역풍을 가져올 것이라며 "나는 그들(민주당)이 (내년 대선) 투표에서 엄청난 대가를 치를 것이라고 실제로 믿는다"며 민주당을 비난했다.

이와 관련,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는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 조사 촉구, 하원 투표 요구 등 총력전을 펼치고 있고 하원의 트럼프 대통령 탄핵이 점점 불가피해지고 있는 것 같다며 이를 트럼프 대통령의 '나를 탄핵하라 전략'이라고 지칭했다.

이는 탄핵안이 상원을 통과할 가능성이 희박한데다 탄핵 추진이 오히려 트럼프 대통령 지지층 결집을 유도해 대선에 유리하다는 트럼프 캠프의 주장과도 일맥상통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민주당의 탄핵조사 추진 움직임이 제기될 때 "선거에서 나에게 긍정적이라고 모두가 말한다. 유권자들이 그것을 이해하고 있다는 것은 좋은 소식"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을 향해 바이든 부자의 비리 의혹을 조사하라고 촉구한 것이 현재 중국과 진행 중인 무역협상과는 별개라고 말했다고 로이터가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바이든 부자가 우크라이나뿐만 아니라 중국에서도 비리 의혹이 있다면서 중국의 조사를 요구했는데, 민주당은 또다시 외국의 선거개입을 요청하고 무역협상을 이용해 중국을 압박한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중국이 바이든을 조사한다면 중국과 무역합의가 좀더 이뤄질 것 같으냐'는 질문에 전혀 관계가 없는 사안이라며 "나는 우리나라에 좋은 일일 때에만 중국과 무역합의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전체 0

전체 30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03
"한국인 해외 은닉재산 70% 이상 미국에"
그늘집 | 2019.11.08 | 추천 0 | 조회 33
그늘집 2019.11.08 0 33
302
트럼프 탄핵 공개 청문회 내주 돌입, 탄핵정국 갈림길
그늘집 | 2019.11.07 | 추천 0 | 조회 51
그늘집 2019.11.07 0 51
301
지방선거 민주당 승리...트럼프는 "내가 대통령이라 행운"
그늘집 | 2019.11.06 | 추천 0 | 조회 40
그늘집 2019.11.06 0 40
300
'이민 친화' 애리조나 투손서 '친 이민법' 부결될 듯
그늘집 | 2019.11.06 | 추천 0 | 조회 35
그늘집 2019.11.06 0 35
299
DMV 3,200명 소셜정보 이민당국에 유출 파장
그늘집 | 2019.11.06 | 추천 0 | 조회 30
그늘집 2019.11.06 0 30
298
대선 1년 앞두고 4개주서 지방선거…대선 풍항계 작용할까
그늘집 | 2019.11.05 | 추천 0 | 조회 36
그늘집 2019.11.05 0 36
297
치솟는 밀입국 이민자 적발
그늘집 | 2019.11.04 | 추천 0 | 조회 39
그늘집 2019.11.04 0 39
296
트럼프가 자랑한 국경장벽, 100$ 전동톱에 잘려나가
그늘집 | 2019.11.03 | 추천 0 | 조회 93
그늘집 2019.11.03 0 93
295
‘트럼프 탄핵조사 공식화’ 결의안 통과
그늘집 | 2019.11.01 | 추천 0 | 조회 44
그늘집 2019.11.01 0 44
294
눈물의 시민권 선서식
그늘집 | 2019.10.28 | 추천 0 | 조회 86
그늘집 2019.10.28 0 86
293
"하원 탄핵조사는 합법"…민주당 손들어준 법원
그늘집 | 2019.10.26 | 추천 0 | 조회 85
그늘집 2019.10.26 0 85
292
이란 장관, 美 비자거부로 IMF·세계은행 총회 참석 못해
그늘집 | 2019.10.25 | 추천 0 | 조회 72
그늘집 2019.10.25 0 72
291
트럼프 탄핵 공세로 공화당 내분 갈수록 심각
그늘집 | 2019.10.24 | 추천 0 | 조회 80
그늘집 2019.10.24 0 80
290
트럼프 행정부, 국경에 구금된 이민자 ‘DNA 샘플 수집법’ 추진
그늘집 | 2019.10.21 | 추천 0 | 조회 74
그늘집 2019.10.21 0 74
289
이민자 감시에 ‘안면인식장비’ 도입
그늘집 | 2019.10.21 | 추천 0 | 조회 76
그늘집 2019.10.21 0 76
288
오바마의 행정명령 남용 비판한 트럼프, 오바마보다 자주 ‘서명’
그늘집 | 2019.10.19 | 추천 0 | 조회 302
그늘집 2019.10.19 0 302
287
불법이민 탓에 중단했던 중미 3국 원조 일부 복원
그늘집 | 2019.10.16 | 추천 0 | 조회 132
그늘집 2019.10.16 0 132
286
민주당 주요 대선주자들, ‘트럼프 탄핵’ 지지
그늘집 | 2019.10.16 | 추천 0 | 조회 240
그늘집 2019.10.16 0 240
285
트럼프 국경장벽 건설에 국방예산 전용 ‘안 된다’
그늘집 | 2019.10.12 | 추천 0 | 조회 102
그늘집 2019.10.12 0 102
284
망명 기다리는 중미 이민자들, 미-멕시코 국경다리 점거
그늘집 | 2019.10.10 | 추천 0 | 조회 94
그늘집 2019.10.10 0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