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부모님 땀 서린 딸기밭에서"…멕시코 이민자 딸 감동 졸업사진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05-27 11:05
조회
980


에리카 알파로가 부모님과 딸기밭에서 찍은 졸업사진 [페이스북 캡처]

"교육만이 삶을 바꾼다"는 엄마 조언 가슴에 새기고 석사학위

멕시코 이민자 가정 출신의 한 미국 대학원생이 딸기밭에서 부모와 함께 찍은 졸업사진이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며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26일(현지시간) CNN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사진의 주인공은 미국 샌디에이고주립대에서 교육학 석사학위를 받은 에리카 알파로다.

에리카의 부모 클라우디오 알파로와 테레사 에레라는 멕시코 원주민이다. 각자 미국으로 건너온 후 만나 에리카를 낳았다.

미국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을 멕시코 티후아나에서 보낸 에리카는 13살 때 다시 가족과 함께 미국 캘리포니아 오션사이드로 이주했다. 침실이 하나뿐인 아파트에서 두 가족 11명이 함께 살았다.

정규교육을 전혀 받지 못해 읽지도 쓰지도 못하는 에리카의 부모는 과일 밭에서 일했다. 하루도 쉬지 못하고 하루에 10시간씩 밭에서 땀을 흘렸다.

에리카를 비롯한 자녀들도 방학이면 부모를 따라 함께 밭에 나갔다.

부모님의 고된 노동 속에 공부를 이어가던 에리카는 15살 때 남자친구와 덜컥 임신하면서 학교를 그만뒀다. 집을 나와 남자친구와 살았는데 남자친구는 폭력을 일삼았다.

어느 날 남자친구가 에리카와 어린 아기를 집 밖에서 잠을 자라며 내몰자 에리카는 아이와 함께 남자친구를 떠나기로 결심했다.


에리카와 어머니 [페이스북 캡처]

다시 부모님께 돌아온 에리카가 떠올린 것은 예전 함께 토마토밭에 일하러 갔을 때 엄마가 들려준 말이었다.

고된 일을 마친 에리카에게 엄마는 "이게 앞으로의 인생이다. 이런 일을 겪지 않으려면 교육을 받는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에리카는 엄마의 조언을 가슴 깊이 되새기며 다시 공부를 시작했다. 홈스쿨링으로 고등학교 과정을 마치고 캘리포니아주립대에 입학했다.

1학년이던 2012년 또 시련이 닥쳤다. 아들이 뇌성마비 진단을 받은 것이다.

다시 학업을 중단해야 했던 에리카는 다시 한번 엄마의 말을 떠올리며 아들에게 더 나은 삶을 주기 위해 공부를 계속했고, 결국 6년 만에 대학을 졸업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대학원에 진학해 석사학위까지 거머쥔 그는 자식들을 위해 힘겹게 일한 부모님에게 감사를 전하기 위해 부모님의 땀이 서린 딸기밭에서 함께 졸업사진을 찍었다.

에리카는 비슷한 어려움을 겪는 중남미 이민자 가정에 용기를 주기 위해 사진을 공개하고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주기로 했다.

그녀는 "우리 부모님은 우리에게 더 나은 삶을 주기 위해 이곳에 오셨다. 부모님이 없었다면 우리는 여기에 있을 수 없었을 것"이라며 "싱글맘이나 가정폭력으로 고통 받는 이들도 교육을 통해 목표를 이루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전체 0

전체 61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616
New 멀고 험한 미국 가는 길…중미 이민자들, 과테말라서 발 묶여
그늘집 | 2021.01.18 | 추천 0 | 조회 140
그늘집 2021.01.18 0 140
615
바이든 정부 ‘캐러밴 행렬’에 문 열까
그늘집 | 2021.01.16 | 추천 1 | 조회 188
그늘집 2021.01.16 1 188
614
‘캐러밴 행렬’ 미 입국 못 한다
그늘집 | 2021.01.11 | 추천 0 | 조회 312
그늘집 2021.01.11 0 312
613
민주 정권·의회 장악에 최고령 대법관 은퇴 요구 직면
그늘집 | 2021.01.09 | 추천 0 | 조회 189
그늘집 2021.01.09 0 189
612
트럼프 더 궁지로…의회폭동 진압 나선 경찰관도 숨졌다
그늘집 | 2021.01.07 | 추천 0 | 조회 210
그늘집 2021.01.07 0 210
611
미국 민주주의가 짓밟혔다
그늘집 | 2021.01.07 | 추천 0 | 조회 205
그늘집 2021.01.07 0 205
610
국경에 몰려드는 난민 신청자들
그늘집 | 2021.01.04 | 추천 0 | 조회 190
그늘집 2021.01.04 0 190
609
민주 펠로시, 하원의장에 재선출…2년 더 이끈다
그늘집 | 2021.01.03 | 추천 0 | 조회 196
그늘집 2021.01.03 0 196
608
미국 땅 눈앞에 두고…국경 다리서 출산한 온두라스 여성
그늘집 | 2021.01.03 | 추천 0 | 조회 228
그늘집 2021.01.03 0 228
607
미 법원, '부통령에 대선결과 번복 권한 달라' 소송 기각
그늘집 | 2021.01.02 | 추천 0 | 조회 172
그늘집 2021.01.02 0 172
606
트럼프, 새해 앞두고 '자화자찬' 연설…"모두가 내게 감사"
그늘집 | 2021.01.01 | 추천 0 | 조회 219
그늘집 2021.01.01 0 219
605
'레임덕' 트럼프의 막판 정책, 바이든 취임 당일 '올스톱'
그늘집 | 2020.12.30 | 추천 0 | 조회 307
그늘집 2020.12.30 0 307
604
“부통령에 대선결과 번복 권한을” 공화 하원의원 소송
그늘집 | 2020.12.28 | 추천 0 | 조회 221
그늘집 2020.12.28 0 221
603
트럼프 부양책 불만 속 미 하원 ‘현금지급 상향’ 대체안 추진
그늘집 | 2020.12.27 | 추천 0 | 조회 200
그늘집 2020.12.27 0 200
602
바이든·멕시코 대통령, 첫 통화…이민문제 협력 약속
그늘집 | 2020.12.20 | 추천 0 | 조회 328
그늘집 2020.12.20 0 328
601
이방카 vs 해리스 조지아 동시 출격…’상원 쟁탈전’ 지원사격
그늘집 | 2020.12.19 | 추천 0 | 조회 211
그늘집 2020.12.19 0 211
600
"MS도 러시아 추정 해커에 뚫렸다"…미 해킹피해 비상
그늘집 | 2020.12.18 | 추천 0 | 조회 249
그늘집 2020.12.18 0 249
599
플로리다 주민들 “트럼프 오지마”
그늘집 | 2020.12.17 | 추천 0 | 조회 340
그늘집 2020.12.17 0 340
598
바이든 '상원 장악 승부처' 조지아 출격…대선승리 후 첫 유세
그늘집 | 2020.12.15 | 추천 0 | 조회 290
그늘집 2020.12.15 0 290
597
트럼프 위스콘신주 투표 무효 소송 연방법원서 기각
그늘집 | 2020.12.13 | 추천 0 | 조회 258
그늘집 2020.12.13 0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