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오바마, 트럼프 대통령 당선 후 “쓰리고 아프다”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05-05 20:47
조회
133


뉴욕타임스 기자, 저서에서 당시 분위기 전해
오바마 “우리가 틀렸다면 어떡하나…내가 너무 빨리 대통령 됐는지도”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당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당선을 전혀 예상하지 못했으며 매우 원통해 했다는 전언이 나왔다.

4일 CNN방송에 따르면 뉴욕타임스 피터 베이커 기자는 지난 2017년 쓴 저서 '오바마:역사의 부름'에 대선 이후 오바마 전 대통령의 심경 등을 담은 장(章)을 추가해 새로운 책으로 발간한다.

베이커는 이 책에서 유권자들이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 대신 공화당 트럼프 후보를 선출한 것에 대해 오바마 당시 대통령이 개인적으로 모욕감을 느낀 것으로 묘사했다고 CNN은 전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대선 몇 주 후 백악관 집무실 회의에서 참모들에게 "쏘인 듯 쓰리다", "아프다"고 말했다고 한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매우 회의적이었으며 유권자들이 훨씬 더 경험이 많은 클린턴 후보 대신 트럼프 대통령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혼란스러워했다고 전했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과 그의 팀 입장에서 진정한 책임은 바로 클린턴 후보에게 있었다"며 그들은 클린턴 후보가 오바마가 재임 중 쌓은 확고한 업적과 건전한 경제를 승리의 메시지로 옮겨내지 못했다고 느꼈다고 전했다.

2016년 대선을 앞두고 오바마 전 대통령은 조 바이든 당시 부통령의 출마를 말렸을 정도로 클린턴 후보의 승리를 확신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커는 "오바마는 대선 당일 아침, 미국 내 다수가 그랬듯 (대통령의) 핵가방을 도널드 트럼프에게 넘겨주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자신하며 일어났다"며 오바마 전 대통령은 미국의 유권자가 TV 리얼리티쇼의 스타 출신인 트럼프 후보를 지지하는 일은 없을 것으로 생각했다고 적었다.

그러나 대선일 밤 백악관 내 극장에서 영화를 보고 있을 때 문제의 징후가 생겨나기 시작했다.

부인 미셸 여사의 회고록에 따르면 당시 오바마 전 대통령은 "플로리다 개표 결과가 좀 이상해 보인다"고 말했다. 플로리다주는 당시 민주당이 승리를 예상했지만 불과 10만표 차이로 무릎을 꿇은 곳이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대선 이틀 후인 2016년 11월 10일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처음 만난 날에 대해서도 기록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당시 기자들에게 "격려받았다"고 말했지만, 사적으로는 트럼프 대통령과의 만남에 혼란스러운 것처럼 보였다고 베이커는 적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이 참모들에게 전한 바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회동 내내 여러 지점에서 화두를 선거 유세의 규모로 돌리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이 거대한 인파를 끌어모았고, 오바마 전 대통령도 그렇게 할 수 있지만 힐러리 후보는 할 수 없었다는 식으로 말했다고 한다.

베이커는 오바마 전 대통령이 임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참모들에게 "우리가 틀렸다면 어떡하지?, "우리가 너무 과하게 밀어붙였을지도 모른다"며 재임 기간 자신의 진보적 접근법이 옳았는지에 대해서도 의구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가끔 나는 내가 10년이나 20년 너무 빨리 (대통령이) 된 것은 아닌지 모르겠다"고 말했다고 베이커는 적었다. <연합뉴스>


.
전체 0

전체 15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50
법원, ‘트럼프 국경장벽’ 제동… “의회 승인 없이는 위헌”
그늘집 | 2019.05.25 | 추천 0 | 조회 32
그늘집 2019.05.25 0 32
149
트럼프, 탄핵론 꺼내는 민주당에 ‘분노 폭발’ 폭풍 트윗
그늘집 | 2019.05.22 | 추천 0 | 조회 58
그늘집 2019.05.22 0 58
148
연방법원 “트럼프 납세자료제출 거부 금지” 판결
그늘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75
그늘집 2019.05.20 0 75
147
국경장벽 지으려 260억 모은 美시민들…그 돈은 어디로 갔을까?
그늘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71
그늘집 2019.05.20 0 71
146
졸업하자마자 연봉이 10만불?
그늘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96
그늘집 2019.05.20 0 96
145
국경에 선 국방장관
그늘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64
그늘집 2019.05.20 0 64
144
국경 불체자 플로리다로 보낸다
그늘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76
그늘집 2019.05.20 0 76
143
불체자 보낸다 통보에 플로리다주 시장들 “트럼프호텔서 받아라”
그늘집 | 2019.05.18 | 추천 0 | 조회 78
그늘집 2019.05.18 0 78
142
WP '트럼프 새 정책으론 장인·장모 이민도 어려웠을 것'
그늘집 | 2019.05.18 | 추천 0 | 조회 92
그늘집 2019.05.18 0 92
141
트럼프, 이민허가 ‘점수제’ 도입계획 16일 발표할 듯
그늘집 | 2019.05.15 | 추천 0 | 조회 136
그늘집 2019.05.15 0 136
140
마리화나 체포 이민자 합법화됐어도 추방대상
그늘집 | 2019.05.15 | 추천 0 | 조회 110
그늘집 2019.05.15 0 110
139
“나는 중산층” 이라는 착각
그늘집 | 2019.05.14 | 추천 0 | 조회 139
그늘집 2019.05.14 0 139
138
‘연방빈곤선’ 하향 복지 수혜자 줄듯
그늘집 | 2019.05.14 | 추천 0 | 조회 151
그늘집 2019.05.14 0 151
137
“주민 모두에게 운전면허증 허용해야”
그늘집 | 2019.05.06 | 추천 0 | 조회 140
그늘집 2019.05.06 0 140
136
DNA 검사로 이민자 부모 진위가린다…국경서 13세이하 어린이 대상
그늘집 | 2019.05.05 | 추천 0 | 조회 104
그늘집 2019.05.05 0 104
135
오바마, 트럼프 대통령 당선 후 “쓰리고 아프다”
그늘집 | 2019.05.05 | 추천 0 | 조회 133
그늘집 2019.05.05 0 133
134
트럼프, 이민세관단속국장에 오바마 시절 국경순찰대장 낙점
그늘집 | 2019.05.05 | 추천 0 | 조회 116
그늘집 2019.05.05 0 116
133
뉴욕 서류미비자 운전면허 발급 촉구 집회
그늘집 | 2019.05.04 | 추천 0 | 조회 145
그늘집 2019.05.04 0 145
132
"이민자 위한 사법개혁 추구한다"
그늘집 | 2019.05.02 | 추천 0 | 조회 160
그늘집 2019.05.02 0 160
131
망명신청자에 취업 불허·수수료도 물린다
그늘집 | 2019.05.01 | 추천 0 | 조회 191
그늘집 2019.05.01 0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