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만원' 이민구치소 질병 급증

작성자
그늘집
작성일
2019-03-11 20:31
조회
1528



볼거리 등 전염병 확산
약 2300명 격리 수용
변호사 접견 차단 등
동료 수용자 어려움 가중

중미의 이민자가 밀려드는 가운데 이들을 구금하고 있는 미국 내 수용시설에는 볼거리(유행성이하선염)를 포함한 질병 발생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아래서 이민자 구금시설 수용자 수가 기록적으로 높은 수치를 기록하면서 이민세관단속국(ICE)은 지난 6일 현재 5만 명 이상을 구금하고 있다.

또 이민자들이 열악한 환경에서 장거리를 이동해 이미 건강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시설 내 수용자 수가 크게 늘고 일부는 시설 사이를 옮겨 다니면서 질병도 늘고 있다.

ICE 보건 관리들은 지난 12개월간 미국 내 51개 시설의 구금자 중에서 236명이 볼거리로 확인됐거나 감염 개연성이 있다는 보고를 받았다. 2016년 1월부터 2018년 2월까지 약 2년 사이에는 볼거리가 전혀 감지되지 않았다.

또 지난해에는 구금자 중 독감(인플루엔자) 423명, 수두 461명 발병이 보고됐다.

이들 3가지 질병 모두 대개 백신으로 미리 예방할 수 있다.

이런 사정에 따라 지난 7일 현재 미국 전역에서 격리된 사람만도 2287명에 달한다고 로이터통신은 익명의 ICE 관리를 인용해 전했다.

급기야 10명의 민주당 의원들은 ICE에 서한을 보내 콜로라도와 애리조나, 텍사스 등 일부 시설 내 바이러스성 질환 실태에 대한 정보를 요구하기도 했다.

국경세관보호국(CBP)의 케빈 매켈리넌 국장은 지난주 연방의회 청문회에서 중미 출신이 몰리면서 남서부 국경 지역의 인구 구성 변화는 국경 관리들을 당황하게 하고 있으며 보건에 대한 우려를 낳고 있다고 말했다.

매켈리넌 국장은 "우리는 질병이나 의료상의 문제를 가진 채 도착하는 전례 없는 수의 이민자를 목격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용자의 질병이 크게 늘면서 다른 수용자들도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도서관이나 식당 접근이 금지되는 등 시설 내 행동이 길게는 수 주간 크게 제약받을 뿐만 아니라 심지어 변호인과 만남마저 제한을 받아 망명 허가를 받아내는 데 차질을 빚을 수 있기 때문이다.

ICE의 위탁을 받아 운영되는 파인 프레이 ICE 센터에 수용된 메지아(19)는 "한 사람만 아프더라도 모든 사람이 대가를 치른다"고 로이터통신에 말했다. 메지아는 곁에 변호사를 두지도 못한 채 영상 심사를 치러야 했다. [연합뉴스]
전체 0

전체 63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633
8인승에 무려 25명 탔다가…SUV, 트럭에 받혀 13명 사망
그늘집 | 2021.03.03 | 추천 0 | 조회 176
그늘집 2021.03.03 0 176
632
트럼프 “내가 그립나”… 2024 대선 출마 시사
그늘집 | 2021.03.01 | 추천 0 | 조회 217
그늘집 2021.03.01 0 217
631
‘탄핵을 지지했겠다’…충성파 내세워 보복 나선 트럼프
그늘집 | 2021.02.28 | 추천 0 | 조회 172
그늘집 2021.02.28 0 172
630
"부모없이 미국 밀입국하려던 아동 700여명 수용"
그늘집 | 2021.02.25 | 추천 0 | 조회 224
그늘집 2021.02.25 0 224
629
“이민자는 필수다”
그늘집 | 2021.02.23 | 추천 0 | 조회 214
그늘집 2021.02.23 0 214
628
미국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50만명 넘어
그늘집 | 2021.02.22 | 추천 0 | 조회 214
그늘집 2021.02.22 0 214
627
멕시코 국경에 발 묶였던 망명 신청자 25명, 미국 땅 밟아
그늘집 | 2021.02.20 | 추천 0 | 조회 218
그늘집 2021.02.20 0 218
626
다시 몰려드는 미국행 이민자들…멕시코 남부 국경 쉼터 '만원'
그늘집 | 2021.02.18 | 추천 0 | 조회 213
그늘집 2021.02.18 0 213
625
모니터로 국경 밀입국 감시
그늘집 | 2021.02.15 | 추천 0 | 조회 222
그늘집 2021.02.15 0 222
624
트럼프 '내란선동' 무죄 평결…탄핵, 또 상원 벽에서 막혔다
그늘집 | 2021.02.14 | 추천 0 | 조회 270
그늘집 2021.02.14 0 270
623
바이든 “트럼프 추진한 멕시코 국경장벽 건설 중단” 의회에 통지
그늘집 | 2021.02.11 | 추천 0 | 조회 240
그늘집 2021.02.11 0 240
622
목숨 걸고 미국 향한 엄마와 아이 '아메리칸 더트'
그늘집 | 2021.02.09 | 추천 0 | 조회 279
그늘집 2021.02.09 0 279
621
LA 이민국 앞서 야외 시민권 선서식
그늘집 | 2021.02.08 | 추천 0 | 조회 261
그늘집 2021.02.08 0 261
620
무시못할 트럼프…신당 창당시 공화당 지지층 셋중 두명이 지지
그늘집 | 2021.02.07 | 추천 0 | 조회 251
그늘집 2021.02.07 0 251
619
방역복 입은 해외 입국자들
그늘집 | 2021.02.06 | 추천 0 | 조회 325
그늘집 2021.02.06 0 325
618
추방당하는 이민자의 비통함
그늘집 | 2021.02.01 | 추천 0 | 조회 388
그늘집 2021.02.01 0 388
617
공화당 장악 텍사스, 바이든 이민 정책에 반기…첫 소송 제기
그늘집 | 2021.01.23 | 추천 0 | 조회 330
그늘집 2021.01.23 0 330
616
멀고 험한 미국 가는 길…중미 이민자들, 과테말라서 발 묶여
그늘집 | 2021.01.18 | 추천 1 | 조회 341
그늘집 2021.01.18 1 341
615
바이든 정부 ‘캐러밴 행렬’에 문 열까
그늘집 | 2021.01.16 | 추천 1 | 조회 371
그늘집 2021.01.16 1 371
614
‘캐러밴 행렬’ 미 입국 못 한다
그늘집 | 2021.01.11 | 추천 0 | 조회 497
그늘집 2021.01.11 0 497